아베 사망 울면서 보도한 中기자에게 누리꾼들 "일본인이냐" > 보험 Q&A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보험 Q&A

아베 사망 울면서 보도한 中기자에게 누리꾼들 "일본인이냐"

페이지 정보

작성자 민영 댓글 0건 조회 719회

본문

아베 신조 일본 전총리 사망을 보도하면서 울먹인 중국 기자에게 중국 누리꾼들이 "일본인이냐"며 아유를 퍼붓자 해당 기자가 결국 사과하는 해프닝이 벌어졌다고 홍콩의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9일 보도했다.

중국 온라인 뉴스 포털 '펑파이'의 일본 특파원인 쩡잉은 8일 아베 전총리 피격 사건을 보도하는 와중에 아베 전총리의 경력을 전하면서 울먹였다.

이에 중국의 누리꾼들은 일본은 남경대학살을 일으켜 중국인 수십만 명을 학살했고, 아베 전총리는 A급 전범을 포함한 전사자를 기리는 야스쿠니 신사 참배를 강행한 인물이라며 “기자가 일본인인 것 같다”고 저주를 퍼붓고 있다.

한 누리꾼은 웨이보(중국의 트위터)에 “당신이 우는 걸 보고 당황했다. 당신은 일본인인가요?”라고 적었다.

다른 누리꾼은 "중국 침략의 역사를 인정하지 않고 있는 일본 우익을 대표하는 아베 전총리 사망에 중국 기자가 눈물을 흘리는 것을 보니 황당하다"며 "역사 공부 좀 하라"고 질타했다.

또 다른 누리꾼은 "당신의 눈물을 보고 14억 중국인이 분노의 눈물을 흘리고 있다"고 꾸짖었다.

중국의 누리꾼들은 이에 그치지 않고 해당 매체의 구독 중단 캠페인을 벌이고 있다. 한 누리꾼은 “내 휴대전화에서 펑파이 뉴스 앱을 삭제했다”는 인증샷을 올리며 누리꾼들에게 이에 동참할 것을 요구했다.

비난이 쏟아지자 쩡 기자는 웨이보에 글을 올려 “프로답지 못했다”며 사과했다.

한편 일본은 한때 중국 만주지역을 점령하는 것은 물론 남경에서 무고한 시민 35만 명을 학살한 남경대학살을 일으키는 등 만행을 저질러 중국에서 반일감정은 매우 높다.

http://news.v.daum.net/v/2022070907452069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 딸바보 개발자의 블로그
• 어르신 기념일 계산기
• 글자 수 세기

Copyright © insure-ko.com All rights reserved.